Wy/ko/코스타리카

From Wikimedia Incubator
< Wy‎ | koWy > ko > 중앙 아메리카 > 코스타리카
Jump to navigation Jump to search

코스타리카

Arenal Costa Rica banner.jpg

코스타리카(Costa Rica)는 중앙 아메리카에 위치한 작은 나라입니다. 이 나라는 놀랍도록 다양한 문화와 기후, 식물, 동물, 그리고 아름다운 풍경을 갖고 있습니다. 열대우림에서 건조한 열대림, 온대림, 화산, 카리브해와 태평양 해변가, 높은 산과 저지대 습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자연환경을 보입니다. 이 나라는 매우 안정적이고 평화로우며, 자연과 생태 관광을 위한 세계 최고의 여행지 중 한 곳입니다.

기후[edit | edit source]

코스타리카
Climate chart (explanation)
JFMAMJJASOND
 
 
 
6
 
 
27
17
 
 
 
10
 
 
27
18
 
 
 
14
 
 
28
18
 
 
 
80
 
 
28
18
 
 
 
268
 
 
27
18
 
 
 
280
 
 
27
18
 
 
 
182
 
 
27
18
 
 
 
277
 
 
27
18
 
 
 
355
 
 
26
17
 
 
 
331
 
 
26
18
 
 
 
136
 
 
26
18
 
 
 
34
 
 
26
18
Average max. and min. temperatures in °C
Precipitation+Snow totals in mm
Costa Rica Weather Averages
Imperial conversion
JFMAMJJASOND
 
 
 
0.2
 
 
81
63
 
 
 
0.4
 
 
81
64
 
 
 
0.6
 
 
82
64
 
 
 
3.1
 
 
82
64
 
 
 
11
 
 
81
64
 
 
 
11
 
 
81
64
 
 
 
7.2
 
 
81
64
 
 
 
11
 
 
81
64
 
 
 
14
 
 
79
63
 
 
 
13
 
 
79
64
 
 
 
5.4
 
 
79
64
 
 
 
1.3
 
 
79
64
Average max. and min. temperatures in °F
Precipitation+Snow totals in inches

코스타리카는 적도에서 북쪽으로 8~12도 사이에 있으므로 기후는 연중 열대성 기후를 보입니다. 그러나 코스타리카는 고도, 강우량, 지형 및 그리고 특정 지형의 지리에 따라서 여러 세부적인 기후를 보입니다.

코스타리카의 계절은 특정기간 동안 얼마나 많은 비가 내리는지에 따라 정의되며, 온대지방의 사람들이 익숙하게 느끼는 사계절로 정의되지는 않습니다. 일년은 주민들에게 여름으로 알려진 건기, 그리고 겨울로 알려진 우기의 두 기간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여름 또는 건기는 12월에서 4월까지 지속되고, 겨울 또는 우기는 5월부터 11월까지 지속됩니다. 이 기간동안 일부 지역에서는 거의 매일 비가 옵니다. 계절이 시작되는 시기의 오후에 비가 내리며, 강수량이 가장 많은 달에는 훨씬 더 많이 내립니다. 9월과 10월은 비가 가장 많이 오며 관광객이 가장 적은 해이기도 합니다. 비가 지속적으로 내리며 열대우림이 무성하게 자라는데, 이 시기를 "그린 시즌"이라고 합니다.

겨울, 즉 우기는 동태평양과 대서양/카리브 허리케인 시즌과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 열대성 위도에 있음에도 불구하고 코스타리카는 허리케인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는데, 가장 최근의 경우 2017년, 2016년, 1996년 각각 허리케인 네이트, 오토, 세사르-더글라스(Cesar–Douglas)의 영향을 받은 적이 있습니다.

비가 가장 많이 내리는 곳은 중부 코딜레라 산(Central Cordillera mountains)의 캐리비안 슬로프(Caribbean slopes)이며, 연간 강수량은 5000mm를 넘습니다. 습도는 태평양 쪽보다 카르비 해 쪽이 더 높습니다. 저지대 해안의 연평균 기온은 약 27℃, 중부 코딜레라의 주요 지역에서는 20℃, 가장 높은 산 정상에서는 10℃ 미만의 기온을 보입니다.

의사소통[edit | edit source]

스페인어는 코스타리카의 공용어이며, 사실상 모든 현지인이 사용하는 언어입니다. 또한, 일부 원주민이 사용하는 토착어가 존재하지만 이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은 보통 스페인어로 의사소통이 가능합니다.

대부분의 관광시설 직원들은 영어를 구사할 수 있으며, 방문객들을 위한 정보는 종종 두 개의 언어로 써 놓는 경우가 많습니다. 유럽 사업주들이 운영하는 많은 사업체의 경우 스페인어, 영어 및 그들의 모국어로 손님을 맞을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사회경제적으로 풍족한 배경의 코스타리카 사람들은 상당한 수준의 영어를 구사합니다. 그 외에 현지인의 경우, 특히 노인들은 초보적인 정도의 영어를 구사하기 때문에, 영어를 구사하는 사람이 없는 여러 상황을 만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스페인어의 기초를 배우는 데에 시간과 노력을 투자할 가치가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